작성일 : 20-08-21 15:13
한의학연 김형준 임상의학부 박사와 미국 하버드의대 연구팀, 침 치료 만성요통 개선 효과 밝혀 , 침 맞은 환자 뇌 변화 '허리 감각 회복' 규명
 글쓴이 : happy
조회 : 4  
한의학연이 침 치료가 만성요통 환자의 뇌 일차감각영역 변화를 유발해 둔해진 허리감각을 회복시키는 사실을 규명했다.<사진=한의학연 제공 >침 맞은 만성요통 환자의 뇌가 변화되면서 증상개선에 도움이 된다는 사실을 국내외 연구자팀이 규명했다.

한국한의학연구원(원장 김종열)은 김형준 임상의학부 박사와 미국 하버드의대 연구팀침 치료가 만성요통 환자의 뇌 일차감각영역 변화를 유발해 둔해진 허리의 감각을 회복시킨다는 사실을 규명했다고 20일 밝혔다.

한의학연은 78명의 만성요통 환자를 통해 진짜 침 치료군 18명과 그렇지 않은 대조군 60명으로 나뉘어 임상시험했다. 진짜 침 치료군에게는 통증을 호소하는 허리 부위 2~3개의 혈자리에 침치료를 시행했고, 가짜 침 치료군에게는 피부에 약한 자극을 주거나 전원이 들어오지 않는 레이저침을 놓으면서 효과가 좋은 침술 중 하나라고 소개했다.

4주간 총 6회 침치료 결과 진짜 침 치료를 진행한 실험군은 치료 전보다 촉각예민도가 약 18.5%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가짜 침 치료군 및 일반치료군은 촉각예민도가 약 4.9% 둔감해진 것으로 나타나 진짜 침 치료만 만성요통으로 인해 둔감해진 허리부위 감각을 회복시킨다는 것을 확인했다.

연구팀은 MRI를 활용해 침 치료 시 만성요통 환자의 뇌 구조 변화도 확인했다. fMRI를 이용해 허리 자극 시 뇌의 일차감각피질에서 활성화되는 영역(이하 허리영역)을 획정한 연구팀은, MRI 영상 기법을 통해 허리 감각이 둔해질수록 허리영역의 회백질 부피가 증가한다는 것을 확인했다. 4주 6회의 치료 후 피험자의 뇌 구조를 관찰한 결과, 진짜 침 치료군만 허리감각이 회복되면서 허리영역의 회백질 부피가 함께 줄어드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 외에도 만성요통 환자의 뇌백질 구조를 살펴본 결과, 진짜 침 치료 후에만 허리감각이 회복되면서 허리영역 뇌백질 구조 이상이 함께 회복되는 것으로 확인됐다.

김형준 박사
"이번 연구는 객관적 지표로 나타내기 어려웠던 침 치료 효능의 과학적 기반을 마련한 계기"라며  "향후 섬유근육통 및 신경병증성 통증 등 다빈도 통증 치료기전 관련 연구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연구결과는 뇌 영상학 분야
학술지 뉴로이미지(NeuroImage)에 게재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