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8-05-11 15:54
로드니 루오프 IBS 단장 연구팀 "반구 형태 볼록 그래핀···높은 반응성 규명" , 꿈의 나노물질 '엠보싱 그래핀' 등장
 글쓴이 : happy
조회 : 20  


꿈의 나노물질로 불리는 그래핀이 올록볼록한 엠보싱 형태로 등장했다.

IBS(기초과학연구원·원장 김두철)
로드니 루오프 다차원탄소재료연구단 단장 연구팀엠보싱을 넣은 것처럼 볼록하게 돌출된 반구 형태의 그래핀을 제작해 기존 평면 그래핀보다 높은 화학적 반응성을 가짐을 실험적으로 확인했다고 10일 밝혔다.

또 '엠보싱 그래핀' 내부의 원하는 부위만 온도를 높여 선택적인 반응을 유도할 수 있다는 사실도 밝혀냈다. 라만 분광법1)을 이용한 이번 연구는 반응성이 높아 잠재적인 활용가치가 높지만 제작이 어려웠던 엠보싱 그래핀의 물리적·화학적 물성을 발현시키는 실마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그래핀의 평면 격자 구조를 변형하면 탄소원자의 반응성이 달라져 새로운 물성이 발현될 수 있다. 하지만 이 과정은 주로 복잡한 공정들을 수반해 그래핀이 손상되는 경우가 많아 관련 연구가 활발히 이뤄지지 않았다. 그래핀 활용 분야 역시 주로 육각형 격자 구조 그대로의 평면 그래핀이 가진 고유의 성질을 활용하는 것에 국한돼 왔다.

연구팀은 흑연에서 떼어낸 고품질의 그래핀으로 연구에 적합한 크기와 높이를 가지는 엠보싱 그래핀을 만드는 데 성공했다. 기판 위에 그래핀 박막을 올린 후 가열해 기판표면에 흡착돼 있던 불순물 분자들을 기화되며 그래핀 안에 갇혀 볼록하게 돌출된 엠보싱 그래핀을 만들었다.

엠보싱 그래핀 형성과정 .<사진=IBS 제공 >
엠보싱 그래핀 형성과정 .<사진=IBS 제공>

또 연구팀은 라만 분광법을 이용해 평평한 그래핀 격자에 굴곡이 생기면 탄소 원자간 거리가 늘어나고 장력이 생기면서 탄소 원자간 결합력이 약해져 화학적 반응성이 높아지는 것을 확인했다. 마치 고무줄을 계속 잡아당기면 양 끝단의 거리가 늘어나고 팽팽해지면서 결국 끊어지게 되듯, 원자간 결합이 약해지므로 외부 요소에 의한 반응이 일어날 가능성이 높아진다.

엠보싱 그래핀으로 인한 라만 분광 시그널의 변화.<사진=IBS 제공 >
엠보싱 그래핀으로 인한 라만 분광 시그널의 변화.<사진=IBS 제공>

추가로 연구팀은 엠보싱 그래핀의 국소 부분을 가열하고 라만 분광법으로 측정한 수치를 바탕으로 해당 위치의 온도를 계산값으로 산출했다. 이를 이용해 엠보싱 중심점에서 가장자리로 열이 확산되는 속도를 측정해 그래핀 고유의 특성인 높은 열전도성을 확인했다.
 
라만 분광법의 단일 파장 레이저 조사가 엠보싱 그래핀의 온도를 상승시킴에 착안해 엠보싱 그래핀의 온도를 제어하는 방법까지 알아냈다. 엠보싱 그래핀 위에 레이저 빛을 조사하면 입사광과 반사광이 겹치면서 정상파2)가 형성된다.


특히 엠보싱 그래핀 중심점에 조사시 최대 정상파가 형성되어 온도가 가장 높아졌고 가장자리로 갈수록 정상파 형성이 어려워 온도가 낮아진다. 레이저 빛의 강도에 따라 온도 변화의 폭이 결정됨을 실험적으로 밝혀냈다. 레이저 조사 위치와 빛의 강도에 따라 온도를 자유자재로 제어할 수 있게 됐다.

연구를 이끈 루오프 단장은 "이번 연구는 라만 분광법만으로 쉽게 그래핀의 높은 열전도성을 확인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 엠보싱 그래핀 온도 조절을 통해 선택적인 반응이 유도되는 메카니즘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제공한다"라며 "엠보싱 그래핀에 대한 물리적 성질을 더 이해한다면 더욱 다양한 응용처를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결과는
'피지컬 리뷰 레터스(Physical Review Letters, IF=8.462 ,DOI:10.1103/PhysRevLett.120.186104)'에 미국 동부시간으로 3일자로 게재됐다.
 
◆ 용어설명

·라만 분광법1)(Raman Spectroscopy): 분자에 입사된 빛이 산란해 방출될 때 입사된 빛 중 일부가 물질의 진동에너지만큼 포톤(Photon)을 방출해 에너지를 잃게 되는 라만 현상(Raman Effect)을 측정해 분자 구조에 관한 정보를 얻는 실험이다.

·정상파(standing wave)2): 한정된 공간 안에 갇혀서 제자리에서 진동하는 파동. 예를 들어, 기타 줄을 퉁기면 고정된 양쪽 끝이 마디가 되어 진행파와 반사파가 중첩되면서 간섭을 일으켜 정상파가 만들어진다.